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사회] 소비자 77%, 플라스틱 없는 마트로 …
  2. [사회] 목포소방서, 신규 소방공무원 임…
  3. [생활, 문화] 광양 느랭이골 자연리조트, …
  4. [정치, 경제] 포스코 광양제철소 프렌즈봉…
  5. [정치, 경제] "기업시민 경영이념 본격 실…
  6. [사회] 목포시,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
  7. [사회] 여수소방서, 신규 소방공무원 21…
  8. [사회] 화순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
  9. [생활, 문화] 강진군, 가우도 짚트랙 ‘새…
  10. [사회] 방학 알차게 보내는 방법 … 나주…
  1. 소비자 77%, 플라스틱 없는 마트로 구매처…
  2. 목포소방서, 신규 소방공무원 임용식 …
  3. 목포시,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민자 …
  4. 여수소방서, 신규 소방공무원 21명 임…
  5. 화순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 …
  6. 방학 알차게 보내는 방법 … 나주시, 대학…
  7. 광양시, 난임부부 및 고위험 임산부 지…
  8. 전남소방, 새내기 소방관 191명 임용…
  9. 제21대 국회의원선거 광양시선관위 공정선…
  10. 순천소방서, 경량칸막이 물건 적재하지 …
  1. 포스코 광양제철소 프렌즈봉사단, 다문화…
  2. "기업시민 경영이념 본격 실천 통해 글로…
  3. 포스코, ‘사회적 친화기업 구매우대제…
  4. 전남 목포~보성 남해안철도 전철화 확…
  5. 포스코 광양창조경제혁신센터, 제4회 창업…
  6. 완도군 2020년도 예산 5,201억 편성, 역…
  7. 순천시, 2020년도 본예산 1조 2566억원…
  8. DB손보·교직원공제회·행정공제회 탈석탄 …
  9. 포스코, 청년구직자 대상 ‘협력사 취업지…
  10. 포스코, 그룹사 공동 IR 개최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IT, 과학

국내 최대 규모의 미래자동차박람회, 11월 1일부터 대구 엑스코에서

4일간 행사에 22개국 248개사 참가 확정!

[더코리아-대구] 11월 1일부터 4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8’은 대구시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준비한 미래자동차 전문행사로 지역 자동차부품산업 육성을 위한 미래 발전 방향 공유와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비즈니스 기회 마련을 위해 기획한 대형프로젝트이다.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8 리플렛


 대구시와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하고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과 엑스코가 주관하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이하 미래차엑스포)는 지난해에 이어 미래자동차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글로벌 자동차제조사를 비롯한 부품 등 관련 기업들이 대거 참가할 예정이며, 전시회와 포럼 모두 대폭 커진 규모를 자랑하며 개막을 준비하고 있다.

 11월 1일 10시부터 열리는 미래차 엑스포 개막행사에는 글로벌 자동차 기업의 대표들과 국내외 미래자동차 전문가들을 비롯하여, 지난해 대구시와 미래자동차산업 육성 협약을 체결한 주한영국대사관의 사이먼 스미스 대사 등 각국 외교사절도 대거 참석할 계획이며, 미래자동차 글로벌 트렌드와 미래 전략에 대한 현대모비스 임영득 사장과 닛산 아세아·오세아니아 지역 빈센트 위넨 수석 부사장의 기조 강연으로 시작된다.

 미래자동차 전시회, 전문가 포럼과 다양한 부대행사가 함께 열리는 미래차엑스포는 국내에서 열리는 관련 행사와 비교할 때 최대 규모로 명실상부한 미래자동차 대표 박람회로 발돋움하고 있다.

[주요 포인트] 전시회
 이번 전시회에는 다양한 글로벌 자동차 제조사의 참여가 눈에 띈다. 지난해 첫 행사 때 일본과 유럽의 완성차 기업이 참여하지 않았던 아쉬움을 씻기 위해 금년에는 닛산(일본), 메르세데스 벤츠, 재규어·랜드로버(이상 유럽) 등 굵직한 글로벌 완성차 기업이 신규 유치를 확정지었다.

〈신차 출시 차량 사진〉
닛산 리프 신형 / 테슬라 모델 X
▲ 닛산 리프 신형 / 테슬라 모델 X


   특히, 처음으로 미래차엑스포에 참가하는 닛산은 자사의 전기차 리프의 신형 모델을 국내에서 처음으로 공개한다. 이는 2010년 세계 최초로 선보인 양산형 순수 전기차인 닛산 리프의 2세대 모델로, 이미 판매가 시작된 일본, 미국 등 해외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내년 초 국내 판매 예정인 신형 리프 전기차를 먼저 만나보고 싶다면 미래차엑스포가 열리는 대구 엑스코로 오면 된다.

   지난해에 이어 금년에도 참가하는 테슬라는 국내에서 이미 판매중인 모델에스(S)와 국내 전시회 최초로 선보이는 모델엑스(X)를 내세워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국내 전기차 보급률 선두로 나선 대구 시장에서 친환경 수소차 바람을 일으키기 위해 자사의 전기차와 더불어 수소차 넥쏘까지 전시하고 시민들을 대상으로 시승행사도 예정하고 있다.

   또한, 재규어의 전기차 I-PACE, 메르세데스 벤츠, 랜드로버의 친환경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차량, 벤츠 튜너사인 독일 칼슨의 최고급 튜닝카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미래차엑스포에서 관람객들에게 주어지는 가장 큰 특전은 대구시가 추진하는 2019년도 전기자동차 구매 지원을 위한 사전 신청이 엑스포 전시장 내에서 이루어진다는 점이다. 단, 이번 전시회에 참가하는 자동차 제조사별 100대 한정으로 선착순 접수 예정이니, 내년에 전기차 구입을 계획하고 있는 대구시민이라면 전시회장에서 선착순 지원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지원되는 보조금은 환경부의 보조금 지원 기준과 대구시 공모계획이 확정되는 내년 초에 확정되므로 금년 지원금과 차이가 날수 있다.

 완성차 기업 뿐 아니라 글로벌 부품기업들의 참가도 돋보인다.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기술을 보유한 독일의 지멘스와 프랑스의 다쏘시스템, 스웨덴의 이디아다를 비롯하여 LG화학, KT 등 글로벌 부품기업들이 대거 신규로 참가하며, 지난해 참가했던 현대모비스, 삼성SDI 등과 지역의 중견 자동차부품기업인 에스엘, 삼보모터스, 경창산업 등도 모두 준비를 마치고 개막을 기다리고 있다.

 엑스코 김상욱 사장은 “전시 전문기업으로서 엑스코는 지역의 대표산업과 함께 동반 성장하면서 기업의 지렛대 역할을 해야 한다”면서 “지역자동차산업을 기반으로 지역 대표 전시회로서 미래차엑스포를 키워나가겠다”고 밝혔다.

[주요 포인트] 포럼
 1일과 2일, 양일간 열리는 포럼은 총 26개의 주제로 세션을 구성하고 84명의 국내외 저명한 연사들의 열띤 강연이 이어진다.

 특히 이번 포럼에는 자동차 제조업체 하나없이 자율주행 스타트업 중심지로 전 세계의 투자가 집중되고 있는 이스라엘의 자율차 대표기업들이 대거 참가한다. 모빌아이, 이노비즈 등 자율차 분야 주요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이스라엘의 대표기업들을 미래차엑스포 포럼장에서 만날 수 있다.

 또한 글로벌 자율주행 셔틀 버스 선도 기업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프랑스의 나비아, 뉴질랜드의 오미오, 영국의 웨스트필드에서 자사의 기술력과 셔틀버스 개발 경험을 공유한다.

 이번 포럼의 국가세션에는 영국과 중국에서 관련 기업과 전문가가 참여하여 자국의 미래자동차 발전 동향과 전략에 대해 발표하고, 튜닝카 분야는 전시장내에 오픈세미나장을 마련하여 튜닝 매니아들과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튜닝문화에 대한 토론 등을 통한 튜닝 저변 확대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미래차엑스포 포럼을 담당하고 있는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의 성명호 원장은 “작년에 처음 시작한 미래차엑스포가 이미 자동차전문가들과 기업인들 사이에 입소문으로 알려지고 있다”면서 “많은 전문가들이 포럼 연사 초청에 흔쾌히 응하는 것은 물론 기업에서도 단체 참가에 대한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며 포럼 성공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18.10.28(일) 오후 10:54:52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