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생활, 문화] 배우 유해진, 광주디자인비…
  2. [사회] 김현아 의원, 선량한 자영업자 보…
  3. [정치, 경제] 포스코그룹, 55개국 6만3천명…
  4. [사회] 광주시, 청사 야간경관 무지개 …
  5. [사회] 강진군, 모내기철 영농현장 격…
  6. [사회] 여수시, 여수세계박람회 시민포…
  7. [사회] 화순전남대병원, “역량 ‘차별화…
  8. [사회] 광주광역시, 제25회 광주국제교류…
  9. [사회] 전남도, 폭염 대비 에너지바우처 …
  10. [생활, 문화] 광주시, 2019년 첫 ‘남도문…
  1. 김현아 의원, 선량한 자영업자 보호를 위…
  2. 광주시, 청사 야간경관 무지개 빛 새…
  3. 강진군, 모내기철 영농현장 격려방문
  4. 여수시, 여수세계박람회 시민포럼 출…
  5. 화순전남대병원, “역량 ‘차별화’로 선…
  6. 광주광역시, 제25회 광주국제교류의 날 …
  7. 전남도, 폭염 대비 에너지바우처 신청...…
  8. 나주 영강동 지사협, ‘햇살 가득한 우리…
  9. 나주시 학교 밖 청소년 센터, 검정고시 합…
  10. 서구청소년문화의집 ‘시소센터’, 청소년…
  1. 포스코그룹, 55개국 6만3천명 임직원 재능…
  2. 광양시, ‘제25년차 산업평화 실현 노사민…
  3. 담양군, 소상공인 지원사업 본격화
  4. 전남도, ‘귀농어․귀촌 어울림마당 조성 …
  5. 전남, ‘농공단지 특화 지원사업’ 공…
  6. 포스코, ‘벤처플랫폼’구축으로 미래 신…
  7. 2020년 8월, 세계 초대형 범선 여수집결……
  8. 역대 최대 쿠루즈선 ‘마제스틱 프린세스…
  9. 포스코그룹, ‘미세먼지연구센터’ 신설..…
  10. 화순 ‘귀농인 로컬 팜 마켓’, 안정적인 …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사회

경북 ‧ 전북 ‧ 전남, 분만건수 6년 만에 1/3 감소

최도자 의원, 농촌에서 도시로의 원정출산 현상도 뚜렷해 대책마련 필요

[ 더코리아 ] 최근 6 년 동안 경북 , 전북 , 전남의 분만건수가 1/3 이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농촌지역의 산모가 도시지역에서 출산을 하는 원정출산 현상도 뚜렷해 저출산 시대 , 분만시설 지원정책에 변화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인 최도자 의원은 2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제출한 최근 6 년간 지역별 분만심사 현황에 따르면 각 지역에서 태어난 아이의 숫자는 경북 35.8%, 전북 33.6%, 전남 33.1% 가 각각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최도자 의원이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 2013 년 전국 분만 건수는 42 7,888 건 이었으나 , 6 년만인 2018 년에는 32 7,120 건으로 23.6% 감소하였다 . 분만이 가능한 의료기관의 숫자도 급격히 감소하여 같은 기간 전국 706 곳에서 569 곳으로 19.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지역별로 분만 건수가 가장 크게 감소한 곳은 경상북도였다 . 경북은 2013 17,015 명의 아이가 태어났지만 작년 10,929 명이 태어나 감소율 35.8% 로 가장 큰 감소율을 보였고 , 전북은 14,838 명에서 9,858 명으로 작년 처음으로 출생건수 1 만건 선이 무너졌다 . 전남은 10,786 명에서 7,219 명으로 감소해 세종과 제주를 제외한 전국 광역도시 중 가장 적은 분만건수를 기록하였다 .

 

분만이 가능한 의료기관의 숫자가 가장 큰 비율로 감소한 곳은 광주로 , 24 곳 중 15 곳이 더 이상 분만을 받지 않아 감소율은 62.5% 였다 . 그 다음으로는 전북 24.3%, 울산 23.1% 이 각각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세종시의 분만가능 의료기관이 2 곳에서 4 곳으로 2 배로 증가하였고 , 전남도 14 곳에서 16 곳으로 2 곳이 증가하였지만 전국적인 분만가능시설의 감소는 매년 반복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최도자 의원의 분석에 따르면 농촌지역에서 주변 대도시로 원정출산 현상이 뚜렷한 것으로 나타났다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분만건수는 의료기관의 위치를 기준으로 분만건수를 집계하지만 통계청의 출생아 수 (2018 년은 잠정집계 ) 는 부모의 주거지를 기준으로 집계하고 있다 . 분만건수와 출생아 수의 차이는 각 지역 산모가 해당 지역에서 분만하지 않는 숫자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지표이다


분만건수가 가장 크게 감소한 경북의 경우 2017 년과 2018 년 모두 지역 출생아 수 보다 분만건수가 각각 5,569 , 5,171 건이 부족했다 . 반면 인접한 대도시인 대구의 경우 2017 4,882 , 2018 4,548 건의 분만이 시술되어 출생아 수를 초과하였다 . 전남의 경우 약 4 천여 건의 분만이 적은반면 , 인접 대도시인 광주는 4 천여건의 분만이 더 발생하였고 , 경남은 3 천여 건의 분만이 부족한 반면 , 부산은 3 천 여건이 초과되어 권역별로 대도시 원정출산이 이뤄지고 있다는 것을 지표로 확인할 수 있었다 .

 

최도자 의원은 초저출산 시대에 농촌지역의 분만감소는 더 심각하다 고 강조하며 , “ 권역별로 산모들의 대도시 원정출산이 계속되고 있는 현황을 정확히 파악하고 , 분만시설의 숫자만을 늘리려는 현 지원정책을 재검토 할 필요가 있다 고 밝혔다 .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19.05.13(월) 오후 10:31:10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