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사회] 13세 미만 아동 대상 성범죄 3년…
  2. [사회] 광양시, 2019~2020절기 인플루엔자 …
  3. [생활, 문화] 천사대교 끝자락 자은도에 …
  4. [사회] 광양만녹색연합, 섬진강두꺼비 로…
  5. [사회] 전남대병원, 방글라데시서 16년째…
  6. [정치, 경제] 전국상업경진대회 순천에…
  7. [사회] 전남도, 2020년 생활임금 시급 …
  8. [정치, 경제] ‘제18차 여수 세계한상대회…
  9. [정치, 경제] 포스코, 친환경 선박용 고합…
  10. [생활, 문화] 여수시, ‘만화로 보는 여수…
  1. 13세 미만 아동 대상 성범죄 3년간 17.9…
  2. 광양시, 2019~2020절기 인플루엔자 예방…
  3. 광양만녹색연합, 섬진강두꺼비 로드킬 개…
  4. 전남대병원, 방글라데시서 16년째 인술…
  5. 전남도, 2020년 생활임금 시급 1만 38…
  6. 순천시, 지역이 주도하는 혁신, 실현되는 …
  7. 국립농산물 품질관리원 순천광양, 공공비…
  8. 여수시, 2020년 주요업무계획 준비 ‘…
  9. 전남대병원 ‘청렴 핫라인’ 운영...반부…
  10. 공공의료원 의료폐기물 5년새 50% 증가, 자…
  1. 전국상업경진대회 순천에서 개막
  2. ‘제18차 여수 세계한상대회’, 40일 앞으…
  3. 포스코, 친환경 선박용 고합금 스테인리스…
  4.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산을, 핵심당직자 …
  5. 전남 무안국제공항 이용객 증가율 전…
  6. 송갑석의원, 한전공대 설립 방해 자유한…
  7. 화순군, 예산 7000억 시대 눈앞
  8. 광양시, ‘전남 청년 마을로 프로젝트’ …
  9. 광양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우수 …
  10. 주승용 국회의원, 여수 화태~백야 4개 연…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정치, 경제

포스코, 해외 첫 양극재 공장 준공

中 저장성에서 22일 합작사 화유코발트社와 연산 5천톤 규모의 양극재 공장 준공식 개최

첨부이미지


첨부이미지


[더코리아-서울] 포스코(회장 최정우)가 22일 중국 저장성(浙江省)에서 해외 첫 양극재 공장의 준공식을 개최하고 글로벌 이차전지소재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포스코는 지난해 1월 이사회에서 미래 신성장사업 확대와 이차전지소재 시장 주도권 확보를 위해 중국 저장성 통샹시(桐乡市)에 연산 5천톤 규모의 합작 법인 설립을 승인하고 작년 9월 착공에 들어갔다. 포스코가 60%, 화유코발트社가 40%를 지분 투자했으며, 법인명은 ‘절강포화(浙江浦華, ZPHE)’로 명명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포스코 오규석 신성장 부문장, 화유코발트社의 진설화 동사장 등이 참석했으며, 오규석 부문장은 기념사에서 “이번에 준공된 양극재 생산법인 절강포화는 포스코 신성장부문의 첫 해외 생산법인으로 미래 신성장 사업 확대에 대한 포스코의 의지를 담고있다”며 “향후에도 합작사인 화유코발트社와 지속 협력해 기술리더십과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절강포화(浙江浦華)는 세계 최대 코발트 생산업체인 화유코발트社와의 합작으로 안정적인 원료 수급 및 원가경쟁력을 확보했으며, 계획대비 1년여 앞당긴 올 연말부터 양산이 가능할 전망이다. 또한 글로벌 전기차용 이차전지 제조사들의 생산기지와 인접한 중국 통샹시에서 양극재를 직접 생산·판매함으로써 현지 마케팅 측면에서도 시너지가 기대된다.


포스코는 이차전지소재인 양극재 판매 확대를 통해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향후 시장상황에 따라 추가 증설도 계획하고 있다.


한편 포스코그룹은 전기차 시대에 발맞춰 이차전지소재인 양·음극재사업 비중을 2030년까지 세계 시장점유율 20%, 매출 17조원 규모로 키워 그룹 성장을 견인할 예정이다. 이번 중국 공장 준공으로 현재 국내외 양극재 2만톤 생산규모를 갖추게 됐으며, 내년까지 4만 5천톤 체제로 확대하는 등 향후 시장 상황을 고려해 더욱 공격적으로 투자해 나갈 예정이다.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19.08.24(토) 오전 00:43:22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