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사회] [단독] 여수광양항만관리(주), 채…
  2. [사회] [단독] 여수광양항만관리(주), 채…
  3. [생활, 문화] 김기태 전남도의원, 예술인 …
  4. [정치, 경제] 화순군, 임업 경쟁력 제고·…
  5. [사회] 전남도, 유흥시설․콜라텍 ‘집합…
  6. [정치, 경제] 포스코 협력사협회, 지역 중…
  7. [생활, 문화] 전남복지재단, ‘사회복지 …
  8. [사회] 전남대병원, 코로나19 지체장애 환…
  9. [사회] 남해군, 2020년 인명구조 자격증 취…
  10. [사회] 광양시, 여름철 물놀이 안전관리 …
  1. [단독] 여수광양항만관리(주), 채용비리 …
  2. [단독] 여수광양항만관리(주), 채용비리 …
  3. 전남도, 유흥시설․콜라텍 ‘집합금지 행…
  4. 전남대병원, 코로나19 지체장애 환자 치…
  5. 남해군, 2020년 인명구조 자격증 취득지…
  6. 광양시, 여름철 물놀이 안전관리 근무요…
  7. 전남교육청, 두 번째 ‘급식 농산물 꾸러…
  8. 화순전남대병원 민정준 교수팀, ‘악성 흑…
  9. 전남교육청, 2,564억원 규모 2회 추경…
  10. 광주시, 2020년도 제34회 광주시민대상…
  1. 화순군, 임업 경쟁력 제고·산림 6차 산업 …
  2. 포스코 협력사협회, 지역 중소기업과의 …
  3. 광양시의회, 제2회 추경 1조 1,981억 …
  4. 송갑석 국회의원, ‘2019 입법 및 정책개…
  5. 전남도, ‘공공데이터 활용’ 아이디어 …
  6.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정당·후보자 선거비…
  7. 광주시, 생활형 공공일자리 시민 4102명 …
  8. 광주시, 중소제조업·소상공인 신규채용 …
  9. 전남도, 사상 최초 ‘9조원대 추경예산…
  10. 창업의 아이콘, 전남창조경제혁신센터 정…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칼럼

공사장 용접작업, 철저한 예방이 필요한 때

[독자투고] 무안소방서 예방안전과 소방장 김율진

[ 더코리아 - 전남 무안 ] 최근 몇 년 사이에 공사장에서 용접작업 중 안전관리 소홀로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하는 화재가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다 .

 

지난 4 29 일 경기도 이천시 물류창고 신축 공사장에서 용접 작업 중 불티로 추정되는 화재로 48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

 

전남소방본부 통계에 따르면 최근 5 년간 (2015 ~2019 ) 공사장에서 용접 작업 중 불티에 의해 발생한 화재 건수는 263 건으로 부상자 17 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

 

화재 원인으로는 관계자 등의 화기취급 현장 감독 소홀 , 작업현장에 임시소방시설 미설치 , 가연물질 제거조치 미이행 , 무자격자 용접작업 등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대부분을 차지했다 .

 

해마다 반복되는 공사장 용접작업 화재는 기본적인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아 발생되는 경우가 많은데 화재를 예방하고 피해를 감소시키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기본적인 화재예방 안전수칙이 지켜져야 한다 .

 

첫째 , 작업자는 용접 · 용단 작업 전에 건축물 안전관리자에게 작업장소를 사전 공지해야 하며 , 사업주는 화재예방을 위해 화재감시자를 지정 · 배치하고 , 현장 위험성을 직접 확인한 후 사전안전 조치의무를 이행해야 한다 . 용접 불티는 15m 이상 비산하기 때문에 가연성 물질은 이동조치 하거나 , 안전거리를 확보하고 방화벽으로 구획하거나 방화패드 · 커튼으로 덮는다 .

 

특히 , 단열재 , 우레탄폼 등은 불이 붙기 쉽고 유독가스를 다량 배출하며 급격히 연소확대 되기 때문에 반드시 격리해서 보관해야 한다 . 화재감시자는 용접작업 장소에 물통과 건조사 ( 마른모래 ), 소화기 , 용접불티 등을 받는 불꽃받이나 방염시트 등을 비치하고 작업이 진행되는 동안 화재발생을 감시해야 한다 .

 

둘째 , 용접 작업 중에는 가연성 · 폭발성 , 유독가스 존재 및 산소결핍 여부를 지속적으로 확인해야 한다 . 밀폐된 공간에서는 작업 중 유독가스가 발생해 작업자의 질식사고가 발생할 수 있고 , 가연성 또는 폭발성 가스로 인해 화재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

 

셋째 , 용접 작업 후에는 작업장 주변에 불씨가 남아 있는지 1 시간 이상 확인해야 한다 . 확인되지 않은 불씨가 가연물과 접촉을 통해 축열돼 화재를 일으킬 수 있기 때문이다 .

 

넷째 , 소방본부장 또는 소방서장의 동의를 받아야 하는 특정 소방대상물의 건축 · 대수선 · 용도변경 또는 설치 등을 위한 공사현장에서는 임시소방시설을 설치해야 한다 . 소화기는 모든 작업장 , 간이소화장치는 연면적 3000 이상 , 지하층 · 무창층 또는 4 층 이상 ( 해당 층의 바닥면적이 600 이상인 경우 ), 비상경보장치는 연면적 400 이상 , 바닥면적 150 이상인 지하층 · 무창층 , 간이피난유도선은 바닥면적 150 이상인 지하층 · 무창층에는 임시소방시설을 반드시 설치해야 하기 때문이다 .

 

이러한 내용은 화재예방 , 소방시설 설치 · 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 산업안전보건법 , 용접 · 용단 작업 시 화재예방 기술지침에 포함됐다 . 용접 · 용단 작업이 원인이 되어 화재가 발생하게 되면 근로자를 고용하지 않고 작업하는 경우 소방기본법에 따라 1 100 만원 , 2 150 만원 , 3 회 이상 200 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고 , 사업주가 근로자를 고용해 작업하는 경우에는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라 안전조치 위반으로 처벌하게 된다 .

 

소방관서에서는 용접 작업으로 인한 공사현장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공사장 임시소방시설 설치기준 매뉴얼 배부 , 화재예방 서한문 발송 등 공사현장 화재를 줄이려는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

 

그러나 무엇보다도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현장에 있는 관계자의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이 중요하다 . 사고가 발생하고 경각심을 갖기보다는 화재예방에 관심을 가지고 기본적인 안전수칙을 지킨다면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고 ,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함으로써 안전한 내일을 시작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이다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20.05.05(화) 오전 00:45:34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