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사회] 광양시, 2020년 하반기 전남인재육…
  2. [사회] 일자리정책은 단연 광주...‘지자…
  3. [사회] 리베이트, 성범죄 등으로 자격정…
  4. [사회] 재교부율 96.3% 의사 면허 재교부 …
  5. [사회] 3년간 교육분야 성희롱 성폭력 330…
  6. [정치, 경제] 전남도, 남도장터 추석 매출…
  7. [사회] 광주시, ‘제9차 민생안정대책’ …
  8. [사회] 재수 없으면 떨어지는 운전면허 도…
  9. [사회] 월계초 한성범 교장, ‘아이를 위…
  10. [사회] 2016년 이후 구급대원 폭행사건 8…
  1. 광양시, 2020년 하반기 전남인재육성 장…
  2. 일자리정책은 단연 광주...‘지자체 일자…
  3. 리베이트, 성범죄 등으로 자격정지된 의…
  4. 재교부율 96.3% 의사 면허 재교부 심사... …
  5. 3년간 교육분야 성희롱 성폭력 330건...초…
  6. 광주시, ‘제9차 민생안정대책’ 지원금 …
  7. 재수 없으면 떨어지는 운전면허 도로주…
  8. 월계초 한성범 교장, ‘아이를 위한 감정…
  9. 2016년 이후 구급대원 폭행사건 877건... …
  10. 신안군, 코로나 19 극복 아동지원비 …
  1. 전남도, 남도장터 추석 매출 ‘64억’ …
  2. 서동용 국회의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
  3. 광주시, 2020년 일자리우수기업 공모
  4. 전남도, 9월 ‘농촌융복합산업인’ 무안 '…
  5.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상무위원회 위…
  6. ‘SPLASH, 언택트 해커톤’본선 10개팀…
  7. 광주경제자유구역청 내년 1월 개청
  8. 포스코 광양제철소, 소외계층에 ‘희망의…
  9. 포스코, 로이힐 광산 투자 첫 배당 받…
  10. 여수광양항만공사, 신승식 신임 항만위…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생활, 문화

화순군, ‘화순에서 먼저 살아보기’ 참가자 모집

25일부터 신청·접수...50~60일 거주, 숙박·프로그램비 무료

첨부이미지

 

[ 더코리아 - 전남 화순 ] 화순군 ( 군수 구충곤 ) 25 일부터 화순에서 먼저 살아보기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집한다 .

 

화순에서 먼저 살아보기 신청은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 전용 누리집 (live.jeonnam.go.kr) 에서 하면 된다 .

 

화순에서 먼저 살아보기는 귀농 · 귀촌에 관심을 두고 있는 도시민이 화순에서 일정 기간 (50 60 ) 살면서 농촌 · 농업을 체험하는 프로그램이다 .

 

이를 통해 지자체는 귀농 · 귀촌을 유도하고 도시민은 귀농 · 귀촌 생활을 미리 경험하며 귀농 · 귀촌 지역 , 시기 등을 모색할 수 있다 .

 

프로그램은 일반형과 특화형 , 2 가지다 .

 

일반형은 농촌 생활 , 현장 체험 , 농사 체험 등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귀농에 앞서 먼저 살아보는 기회를 제공한다 . ‘ 한국의 알프스 라 불리는 화순읍 들국화마을 , 수려한 산세와 계곡이 있는 백아산 인근의 노치마을 , ‘ 흰 학이 구름처럼 마을을 돈다 고 해서 이름이 붙여진 백운마을에서 진행한다 .

 

특화형은 1 차 농산물을 활용한 6 차 산업과 전문 기술을 경험하고 배울 수 프로그램이 특징이다 . 일반형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전문적인 프로그램이다 .

 

· 어촌 민박 , 기술 전수 프로그램 , 귀농산어촌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 특화형 프로그램은 천하제일경 화순적벽이 있는 이서면 야사마을의 뽕모실영농조합법인에서 운영한다 .

 

화순에서 먼저 살아보기는 마을 리더 , 귀농 귀촌인 , 지역 주민이 협력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

 

화순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해는 지난해 달리 특화형과 일반형 , 두 가지 프로그램을 준비해 프로그램의 다양성과 전문성을 보완했다 이번 프로그램을 위해 마을에서 다양한 준비를 하고 있어 우리 군 귀농 귀촌 인구 유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된다 고 말했다 .

 

자세한 사항은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 전용 누리집 (live.jeonnam.go.kr) 에서 확인하거나 화순군농업기술센터 (061-379-5443) 에 문의하면 된다 .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20.05.22(금) 오후 11:55:50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