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사회] 2021학년도 수능 수학, 작년과 비슷…
  2. [사회] 2021 대학수학능력시험, 전년도와 …
  3. [사회] 2021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학영역 …
  4. [정치, 경제] 광주광역시, 국비 2조8666억…
  5. [사회] 이리언스, 엑스페론-두드림진과 손…
  6. [사회] 목포시, 공공기관 유치로 인구유…
  7. [정치, 경제] 진도군, 전복 ASC 국제 인…
  8. [사회] 2021 수능 국어, 초고난도 문항…
  9. [사회] 전남도, 밤사이 코로나19 ‘지역감…
  10. [정치, 경제] 완도군, 국·도비 2,326억 확…
  1. 2021학년도 수능 수학, 작년과 비슷하거나…
  2. 2021 대학수학능력시험, 전년도와 유사한…
  3. 2021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학영역 특징(…
  4. 이리언스, 엑스페론-두드림진과 손잡고 비…
  5. 목포시, 공공기관 유치로 인구유입 늘…
  6. 2021 수능 국어, 초고난도 문항은 없…
  7. 전남도, 밤사이 코로나19 ‘지역감염 2…
  8. 강진군, 전라남도 인사평가 1위
  9. 순천시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발생.…
  10. 광양시,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이의신청서…
  1. 광주광역시, 국비 2조8666억원 확정...…
  2. 진도군, 전복 ASC 국제 인증 추진
  3. 완도군, 국·도비 2,326억 확보...현안사…
  4. 신안 형제수산, 유기농 김 미국 아마존…
  5. 전남도, ‘여수광양항․목포항’ 아시아 …
  6. 전남도, 신안지역 해상풍력발전단지 조성 …
  7. 목포시, 제5회 추경예산 1조 1,105억원…
  8. 전남도, ‘어촌 직거래망’ 통합 운영……
  9. 전남도, ‘어촌 직거래망’ 통합 운영……
  10. 포스코, ‘뉴칼라’ 인재육성으로 디지털 …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스포츠

‘통산 300승 달성’ 전남드래곤즈, 대전 누르고 준플레이오프행 굳힌다

첨부이미지

 

[ 더코리아 - 전남 광양 ] K 리그 1 승격을 향해 달리고 있는 전남드래곤즈가 대전하나시티즌을 홈으로 불러들여 승리에 도전한다 .

전남은 24 일 오후 1 30 분 광양축구전용경기장에서 대전과 하나원큐 K 리그 2 2020 25 라운드를 치른다 . 8 12 4 패 승점 36 ( 다득점 29) 으로 3 위다 . 4 위 서울이랜드 ( 승점 35, 다득점 27), 5 위 경남 FC( 승점 33, 다득점 34), 6 위 대전 ( 승점 33, 다득점 31) 과 두 장의 준플레이오프 티켓을 놓고 역대급 명승부를 벌이고 있다 .

앞으로 3 경기 남았다 . 전남은 대전 , 안산그리너스 (11 1 일 홈 ), 서울이랜드 (11 7 일 원정 ) 를 차례로 상대한다 . 이번 대전전에서 승리할 경우 승점을 6 점 차로 벌리면서 추격을 뿌리칠 수 있다 . 더불어 3 위의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된다 . 3 위를 차지해야 홈에서 4 위와 준플레이오프 (11 18 ) 를 가진다 . 승자가 K 리그 2 위와 승격을 놓고 단판 승부를 펼친다 .

시즌 막판에 접어들수록 전남이 힘을 내고 있다 . 지난 18 2 위 수원 FC 24 라운드 원정에서 난타전 끝에 4-3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 3-3 으로 팽팽히 맞선 후반 43 분 김현욱의 그림 같은 프리킥을 박찬용이 문전에서 헤딩골로 연결해 값진 승점 3 점을 챙겼다 .

승리 이상의 수확이 많은 경기였다 . 순위를 6 위에서 3 위로 단숨에 끌어 올렸다 . 11 일 충남아산 (1-0 ) 에 이어 수원 FC 까지 제압하며 시즌 첫 연승을 달렸다 . 특히 수원 FC 를 상대로 공수 양면에 걸쳐 맹활약한 수비수 박찬용이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선정한 라운드 MVP 영예를 안았다 . 2 경기 연속 도움을 기록한 에르난데스 , 팀의 세 번째 골을 터트린 이후권이 베스트 11 에 뽑혔다 . 팀 통산 300 승의 역사도 썼다 .

이 기세를 대전전까지 잇는다 . 이번 시즌 전남은 대전과 두 차례 맞대결에서 승리가 없다 . 6 20 일 원정에서 0-2 로 졌다 . 8 30 일 홈에서는 후반 추가시간 김현욱의 천금 페널티킥 골에 힘입어 1-1 로 비겼다 . 세 번째 만남에서 반드시 승점 3 점을 획득하겠다는 각오다 .

전남의 믿을맨 이종호를 중심으로 쥴리안 , 에르난데스 , 추정호 , 이후권의 공격진과 황기욱 , 정호진의 미드필드 역시 단단하다 . 특히 올림픽대표팀을 다녀온 후 자신감이 붙은 측면 지배자 이유현의 컨디션이 최상이다 . 수원 FC 전에서 불꽃 오버래핑과 안정된 수비를 구축한 언성히어로다 . 선수 모두 자신감아 가득 차있고 , 시간이 흐를수록 조직력이 안정감을 더하고 있는 점은 긍정적이다 .

전경준 감독은 우리가 준플레이오프 경쟁 팀들보다 유리한 부분이 있다 . 남은 3 경기 모두 결승전 , 승점 6 점짜리라고 생각한다 . 지난 수원 FC 전에서는 모든 선수가 팀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 . 이번에도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 생각한다 . 끝까지 최선을 다해 승점을 따면 플레이오프에 가서 승격하는데 힘을 더 낼 수 있을 것 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20.10.24(토) 오전 00:27:19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