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구름많음속초27.6℃
  • 구름많음28.3℃
  • 맑음철원28.8℃
  • 구름조금동두천27.2℃
  • 구름조금파주27.8℃
  • 흐림대관령21.8℃
  • 구름많음춘천28.9℃
  • 맑음백령도26.4℃
  • 구름많음북강릉25.0℃
  • 흐림강릉25.7℃
  • 흐림동해23.2℃
  • 구름많음서울27.4℃
  • 구름많음인천24.9℃
  • 흐림원주24.3℃
  • 비울릉도23.4℃
  • 흐림수원26.2℃
  • 흐림영월23.9℃
  • 흐림충주24.5℃
  • 흐림서산24.8℃
  • 흐림울진25.1℃
  • 비청주25.1℃
  • 비대전24.5℃
  • 흐림추풍령23.8℃
  • 비안동24.8℃
  • 흐림상주24.8℃
  • 비포항27.5℃
  • 흐림군산25.3℃
  • 비대구28.2℃
  • 비전주24.7℃
  • 비울산28.0℃
  • 비창원28.5℃
  • 비광주26.7℃
  • 흐림부산28.5℃
  • 흐림통영27.8℃
  • 비목포27.7℃
  • 흐림여수27.9℃
  • 흐림흑산도28.0℃
  • 흐림완도29.1℃
  • 흐림고창26.8℃
  • 흐림순천26.3℃
  • 비홍성(예)25.5℃
  • 흐림24.5℃
  • 구름많음제주35.5℃
  • 흐림고산29.8℃
  • 흐림성산31.2℃
  • 흐림서귀포29.6℃
  • 흐림진주27.1℃
  • 구름많음강화26.5℃
  • 흐림양평25.9℃
  • 흐림이천25.8℃
  • 구름많음인제28.5℃
  • 흐림홍천25.7℃
  • 흐림태백22.5℃
  • 흐림정선군23.2℃
  • 흐림제천23.6℃
  • 흐림보은23.9℃
  • 흐림천안24.8℃
  • 흐림보령25.4℃
  • 흐림부여25.4℃
  • 흐림금산24.0℃
  • 흐림24.8℃
  • 흐림부안25.6℃
  • 흐림임실23.2℃
  • 흐림정읍24.6℃
  • 흐림남원25.0℃
  • 흐림장수23.3℃
  • 흐림고창군25.8℃
  • 흐림영광군26.7℃
  • 흐림김해시28.5℃
  • 흐림순창군26.7℃
  • 흐림북창원28.7℃
  • 흐림양산시29.3℃
  • 흐림보성군28.6℃
  • 흐림강진군28.6℃
  • 흐림장흥28.4℃
  • 흐림해남28.4℃
  • 흐림고흥28.1℃
  • 흐림의령군27.7℃
  • 흐림함양군25.0℃
  • 흐림광양시0.0℃
  • 흐림진도군28.3℃
  • 흐림봉화23.4℃
  • 흐림영주23.9℃
  • 흐림문경24.3℃
  • 흐림청송군24.9℃
  • 흐림영덕25.9℃
  • 흐림의성25.0℃
  • 흐림구미25.2℃
  • 흐림영천27.0℃
  • 흐림경주시28.5℃
  • 흐림거창24.2℃
  • 흐림합천25.3℃
  • 흐림밀양28.0℃
  • 흐림산청24.6℃
  • 흐림거제27.9℃
  • 흐림남해28.2℃
기상청 제공
'승무원 폭행' 포스코에너지 임원 무차별 ‘신상털기’ 논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

'승무원 폭행' 포스코에너지 임원 무차별 ‘신상털기’ 논란

대한항공 “기내 리포트에 신상정보 없어”… 유출경위 의문

승무원 폭행 기업 임원, 실명·사진 인터넷 확산
보안 ‘구멍’… 대한항공 ‘기내 리포트’ 유출
마녀사냥식 비난에 해당 임원·가족 신변 ‘위험’

 

첨부이미지

[더코리아-서울] 포스코에너지의 임원이 비행기 안에서 승무원에게 폭행을 휘두른 사실이 인터넷과 SNS상에서 알려져 거센 비난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해당 임원의 실명은 물론 사진, 소속회사와 직책까지 공개되면서 이번 사건이 ‘신상 털기’ 논란으로 번지고 있다.

 

 

21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포스코에너지 임원 A씨는 지난 15일 대한항공 인천 발 미국 LA행 비행기 안에서 “라면이 짜다”며 여성 승무원의 얼굴을 잡지로 때리는 등 폭행을 휘둘렀다.

 

 

폭행 사실은 미국 현지 경찰에 알려졌고, 미 연방수사국(FBI)은 A상무에게 입국한 후 미 수사 당국 조사를 받을 것인지 아니면 한국으로 돌아갈 지 선택하라고 했으며 A상무는 결국 한국으로 돌아왔다.

 

 

미국에서는 항공기 내에서 일어난 범법행위는 관할 경찰이 아닌 FBI로 이첩해 중대범죄로 취급하고 있다.

 

 

이 같은 소식이 알려지면서 누리꾼들이 A씨에 대한 신상 털기에 나섰으며 이후 인터넷에는 A씨의 실명, 사진, 소속회사가 공개됐다.

 

 

이 과정에서 A씨의 기내 소란을 기록한 ‘승무원리포트’도 인터넷에 유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승무원리포트는 비행 중 승객의 소란, 기기 고장 등 기내 안전과 관련된 특이사항을 기록한 것으로 A씨가 항공기에 탑승한 직후부터 로스엔젤레스 공항에 착륙한 직후까지의 행동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 같은 승무원리포트가 일반에게 유출됐다는 것은 항공업무 특성상 심각한 보안유출로 보인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CNB와의 통화에서 “승무원리포트 자체가 유출된 것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으며, 누군가가 열람한 내용을 카톡(카카오톡)으로 전파하면서 확산된 것으로 보인다”며 “승무원리포트는 특이사항만 기록돼 있으며 개인신상정보는 기록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개인신상정보와 승무원리포트 기록사항이 각각 다른 루트로 공개됐다는 것이다.

 

 

또한 누리꾼들의 포스코에너지에 대한 비난이 급증하면서 한때 홈페이지도 마비됐다.

 

 

포스코에너지 측은 회사 공식 입장을 통해 사과문을 발표하고 해당 임원에 대한 징계 등 후속조치를 검토하고 있지만, 이미 온라인상에서 사진과 신상이 공개되면서 A씨 및 가족, 회사 등에 대한 피해가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민간 화력발전회사인 포스코에너지(대표 오창관)는 1969년 경인에너지로 출발해 1983년 한화에너지로 사명을 바꿨다. 이후 한화에서 미국 엘파소(EL PASO)로 주인이 바뀌었다가 2005년에 포스코가 인수했다. 현재 3000메가와트(MW)급 인천 LNG복합발전소 운영을 통해 수도권에 전력을 공급하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