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생활, 문화] 배우 유해진, 광주디자인비…
  2. [사회] 김현아 의원, 선량한 자영업자 보…
  3. [정치, 경제] 포스코그룹, 55개국 6만3천명…
  4. [사회] 광주시, 청사 야간경관 무지개 …
  5. [사회] 강진군, 모내기철 영농현장 격…
  6. [사회] 여수시, 여수세계박람회 시민포…
  7. [사회] 화순전남대병원, “역량 ‘차별화…
  8. [사회] 광주광역시, 제25회 광주국제교류…
  9. [사회] 전남도, 폭염 대비 에너지바우처 …
  10. [생활, 문화] 광주시, 2019년 첫 ‘남도문…
  1. 김현아 의원, 선량한 자영업자 보호를 위…
  2. 광주시, 청사 야간경관 무지개 빛 새…
  3. 강진군, 모내기철 영농현장 격려방문
  4. 여수시, 여수세계박람회 시민포럼 출…
  5. 화순전남대병원, “역량 ‘차별화’로 선…
  6. 광주광역시, 제25회 광주국제교류의 날 …
  7. 전남도, 폭염 대비 에너지바우처 신청...…
  8. 나주 영강동 지사협, ‘햇살 가득한 우리…
  9. 나주시 학교 밖 청소년 센터, 검정고시 합…
  10. 서구청소년문화의집 ‘시소센터’, 청소년…
  1. 포스코그룹, 55개국 6만3천명 임직원 재능…
  2. 광양시, ‘제25년차 산업평화 실현 노사민…
  3. 담양군, 소상공인 지원사업 본격화
  4. 전남도, ‘귀농어․귀촌 어울림마당 조성 …
  5. 전남, ‘농공단지 특화 지원사업’ 공…
  6. 포스코, ‘벤처플랫폼’구축으로 미래 신…
  7. 2020년 8월, 세계 초대형 범선 여수집결……
  8. 역대 최대 쿠루즈선 ‘마제스틱 프린세스…
  9. 포스코그룹, ‘미세먼지연구센터’ 신설..…
  10. 화순 ‘귀농인 로컬 팜 마켓’, 안정적인 …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생활, 문화

장소 변경으로 대박 터뜨린 화순운주문화축제

축제 장소, 천불천탑사진문화관 맞은편 야외무대로 이동

첨부이미지


[ 더코리아 - 전남 화순 ] 화순운주문화축제가 회를 거듭할수록 화순군 대표 축제로서 거듭나고 있다 .

 

일어서는 와불 , 새로운 세상 을 주제로 지난 11 일부터 이틀간 열린 화순운주문화축제는 밀려드는 지역 주민과 관광객으로 파노라 마를 만들었다 .

 

축제 첫날인 11 일 오전 도암 농악단의 길놀이 행사로 신명 나는 축제가 시작됐다 . 면민의 날 행사로 진행된 윷놀이 , 고무신 명중 차기 , 투호 놀이 , 엿 물고 달리기 등을 통해 면민의 화합을 다지고 주민과 관람객이 어우러진 축제를 만들었다 .

 

와불 세우기 퍼포먼스 참석자들은 저마다 소원을 빌며 새로운 세상이 오기를 기원하기도 했다 . 천태만상 가수 윤수현이 공연한 산사 음악회는 관람객이 함께 호흡하며 분위기를 돋았고 마지막 프로그램인 포엠 콘서트는 힐링을 선물했다 .


석가탄신일인 축제 둘째 날에는 도암중학교와 천태초등학교 학생들의 초록 공연 , 청소년 댄스경연대회 , 평양예술단 공연 등이 이어지며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

 

운주사 관련 시 풍경 달다 로 유명한 시인 정호승의 토크 콘서트 , 도암면 주민들로 구성한 운주골 소녀시대와 난타공연 , 도암 노래자랑 등이 휴식 같은 시간과 즐거운 어울림 마당을 선사했다 .

 

연꽃 · 연등 만들기 , 아이클레이 와불 · 탑 만들기 , 페이스 페인팅 , 버블체험 , 글쓰기와 그리기 대회 , 느린 우체통 프로그램인 편지쓰기 등 다양한 체험 행사도 펼쳐졌다 .

 

천불천탑사진문화관과 함께 한 도암 사람들 사진전도 눈길을 끌었다 . 사진전은 사진작가 10 명과 도암면 주민이 협업해 탄생했다 . 사진전은 도암 주민들이 자부심을 키우고 화합하는 계기를 만들고 , 관광객에게는 도암 주민의 일상을 담은 사진 작품을 통해 농촌의 속살을 들여다보는 기회가 됐다 .

 

축제에 참여한 한 관광객은 프로그램을 한 곳에서 진행하니까 동선이 짧아지고 집중할 수 있어서 좋았다 공연도 보고 , 체험도 즐기며 가족들과 좋은 추억을 만들었다 고 만족했다 .


정용채 화순운주문화축제추진위원장은 복잡한 운주사 경내를 벗어나 운주사 관광지 야외무대에서 축제를 진행하니 그 어느 때보다 많은 관광객이 방문한 것 같다 앞으로도 면민들과 관광객 모두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하는 축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19.05.13(월) 오후 10:10:46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