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생활, 문화] 신안군 튤립축제, 12km 백사…
  2. [정치, 경제] 화순군, 농민수당 본격 시…
  3. [사회] 여수소방서 화학119구조대, 태경화…
  4. [사회] 전남교육청·EBS, 예비 고1 위한 대…
  5. [생활, 문화] 담양군, 남도음식문화큰잔치 …
  6. [사회] 나주시, ‘확 바뀐’제3기 시민소…
  7. [사회] 나주시, 민선 7기 공약 이행 ‘시…
  8. [정치, 경제] 태풍 피해 벼 3등급 나눠 높…
  9. [생활, 문화] ‘갯벌.. 갈대에 흐르다’, …
  10. [생활, 문화] 광주시, 광역알뜰교통카드 …
  1. 여수소방서 화학119구조대, 태경화학 자체…
  2. 전남교육청·EBS, 예비 고1 위한 대입설…
  3. 나주시, ‘확 바뀐’제3기 시민소통위원회…
  4. 나주시, 민선 7기 공약 이행 ‘시민이 평…
  5. 가짜석유 최대적발지역, 경기도 압도적...…
  6. 빛고을전남대병원, ‘찾아가는 의료서비…
  7. 학생안전사고 발생 11만4260건, 49명당 …
  8. 대한응급의학회 차기 이사장...전남대병…
  9. 목포에서 잊혀진 남도의 독립운동가 만…
  10. 정규직 전환 인천공항 자회사, 채용비…
  1. 화순군, 농민수당 본격 시행...올해 30…
  2. 태풍 피해 벼 3등급 나눠 높은 가격에 …
  3. 김영록 전남지사, 조선산업 활력 회복 행…
  4. 순천시, 좋은 일자리 만들기 총력
  5. 광양시·포스코, 지역청년 포스코그룹 취…
  6. 포스코, 세계철강협회 스틸리 어워드에서 …
  7. 포스코, 광양 벤처밸리 기업협의회 발족……
  8. 광양시, 광양 벤처기업 육성 본격 스…
  9. 광주시, 34억원 규모 수출진흥자금 융…
  10. 전국상업경진대회 순천에서 개막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뉴스 > 사회

광양만녹색연합, 섬진강두꺼비 로드킬 개선 도로표지판 설치

로드킬 다발 발생지점, 운전자들에게 주의 안내, 로드킬 개선 자발적 참여 기대

첨부이미지


[ 더코리아 - 전남 광양 ] 광양만녹색연합은 지난 2015 3 월 섬진강 일대의 양서류 로드킬 조사를 시작으로 과거 섬진강 인근에서 집단으로 서식했던 두꺼비들이 서식지 훼손 및 로드킬 등으로 인해 , 양서류 및 두꺼비 개체유지가 어렵다고 판단하여 정부와 지자체에 서식지 보호를 위한 조사와 생태통로 조성을 요구해왔다 .

 

이에 지난 2017 년 광양시와 환경부는 3 개의 생태통로를 조성키로 하였으나 서식지 인근 마을주민들의 반대로 한 개의 생태통로를 조성하였다 . 로드킬이 발생되는 1km 의 구간에 단 하나의 생태통로만으로는 로드킬을 개선하기는 현실적으로 불가능하였지만 , 두꺼비 개체보호와 로드킬 개선을 위한 활동을 멈추지 않았다 .

 

광양만녹색연합은 이후 섬진강인근 두꺼비 집단서식지 보호를 위한 전남대학교 동물행동 연구팀과 함께 서식지 조사와 행동권 조사 (2016 ) 를 했다 . 이후 서식지 복원 및 생태통로 모니터링 (2017~2018) 를 지속적으로 실시하며 , 생태통로의 영향 및 로드킬의 환경적 요인을 조사하였다 .

 

또한 서식지 인근 주민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해 양서류 및 두꺼비의 인식을 파악하고 , 추가 생태통로 조성에 대한 찬 · 반의견이 반영된 섬진강두꺼비 생태마을 만들기 인식조사 결과보고서 를 광양시에 제출하며 광양시의 야생동물의 서식지보호를 위한 정책에 반영 될 수 있도록 하였다 .

 

이후 광양시는 2018 년부터 주민들을 대상으로 두꺼비 이동을 돕는 인력을 배정 , 로드킬 개선을 위한 시설점검과 인력투입 등 적극적인 로드킬 개선을 위해 노력하였다 . 산란시기 모니터링 결과에 따르면 , 2018 년까지 로드킬 개체수와 포획이주의 개체수가 비슷한 수준에 머물렀지만 , 로드킬의 환경적 요인분석을 기반으로 산란이동이 시작되기 전에 주요요인을 제거해 주는 노력으로 2019 년 로드킬 저감과 개체수 보호 등에 성과가 있었다 .

 

하지만 , 2019 년 집중적인 노력에도 불구하고 147 마리의 두꺼비들이 안타깝게 도로에서 목숨을 잃었다 . 여전히 운전자들에게 홍보와 자발적 참여 등 개선해야 할 문제가 남아있다는 지적이다 .

 

< 섬진강인근 성체두꺼비 산란이동 및 로드킬 현황 >

조사기간 :2016.2~2019.3.04

산란시기

로드킬현황

포획 / 이주

암컷

수컷

총계

2016

02.12~03.07

227

20

93

113

2017

02.17~03.21

329

55

277

332

2018

02.28~03.19

407

76

336

412

2019

02.18~03.04

147

177

821

998

 

이에 광양만녹색연합은 2019 년 광양시환경보전기금 공모와 자체 사업비 부담을 통해 두꺼비 로드킬 주의안내 표지판을 제작하여 오늘 9 18 일 로드킬 다발 구간에 표지판을 설치하였다 . 1km 구간 내에 들어선 8 개의 주의 표지판은 운전자들의 서행과 특정기간 비오는 날 , 두꺼비들이 이동하고 있다는 것을 안내함으로서 , 운전자 스스로 속도를 줄여 로드킬을 예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

 

특히 내년 2 월과 3 월 산란시기와 새끼두꺼비들이 집단으로 이동하는 5,6 월 두꺼비들이 안전하게 도로를 지날 수 있도록 운전자분들의 자발적 참여를 위해 지속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 또한 지역주민들과 소통을 통해 광양시의 지속적인 서식지 보호를 위한 정책지원을 이뤄갈 예정이다 .

 

양서류는 물과 뭍을 오가는 생물종으로 환경지표종으로 생태적으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 사대강 사업의 일환으로 강과 하천이 직강화 되고 단조로워지다보니 야생동물의 접근이 점차 어려워졌다 .

 

또한 무분별한 난개발로 인해 배후습지가 사라지고 과거의 논농사는 점차 축소 과실수 농사로 경작지 이용이 변경되다보니 , 양서류의 서식지와 산란지가 훼손되어 이제는 주변에서 찾아보기 점차 어려워지고 있다 . 생물다양성의 보고와 기후변화대응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습지의 가치를 이해하고 개발계획 초기계획단계에서부터 서식지와 산란지 단절은 없는지 꼼꼼히 살피며 , 야생동식물과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

더코리아 양민철 기자 - 2019.09.18(수) 오후 08:43:56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