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인기 베스트
  1. [생활, 문화] ‘황금재첩을 찾아라’섬진…
  2. [칼럼] 다가오는 여름휴가, 챙겨야할 필수…
  3. [사회] 나주시, 문재인 대통령 방문 … 한…
  4. [생활, 문화] 설렘화순 버스투어, 8월 3일…
  5. [정치, 경제] 제 5기 정의당전남도당 지도…
  6. [사회] 김현식 제79대 광양경찰서장 …
  7. [생활, 문화] 1004섬 신안! ‘섬 원추리 …
  8. [정치, 경제] 포스코 광양제철소, 지역사…
  9. [사회] 광주 서구·남구·광산구, 고분양가 …
  10. [정치, 경제]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광양…
  1. 나주시, 문재인 대통령 방문 … 한전공대…
  2. 김현식 제79대 광양경찰서장 취임
  3. 광주 서구·남구·광산구, 고분양가 관리지…
  4. 전남대병원 개방형실험실 구축사업 워크…
  5. 전남대병원 호남심장혈관영상심포지엄 …
  6. 화순전남대병원 정신 교수, EBS ‘명의’ …
  7. 화순전남대병원 정호석 교수, 비뇨내시경…
  8. 화순전남대병원-전남TP-전남향장산업혁신…
  9. 광주시 119특수구조단, 여름철 수난사고 …
  10. KBS, ‘숲과 물이 그리는 삶의 풍경, 화…
  1. 제 5기 정의당전남도당 지도부 출범 새창…
  2. 포스코 광양제철소, 지역사회와 함께 광양…
  3.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광양항 첫 기…
  4. 2만3,700TEU급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광…
  5. 광양항 준설토 투기장, 융·복합 물류단지…
  6. 화순군, ‘화순사랑상품권’가맹점 모…
  7. 광양시, 하반기 중소기업육성 이차보전 …
  8. 광양시, 광양사랑상품권판매 및 금융이자…
  9. 포스코 광양제철소, 정전(7.1) 발생 관…
  10. 완도사랑상품권, 10% 할인 판매...지역 …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지금 내용을 구성하고 있습니다.

이전 다음
더코리아 홈 > 연합뉴스

연예인 열애 미끼 신종피싱 등장..클릭하면'땡'

[소비자가 만드는 신문=이경환 객원기자]익명으로 게재된 기사 속 연예인의 이름을 알수 있다며 호기심을 자극해 클릭하면 돈을 가로채는 '신종 낚시 사이트'가 소비자 집단 피해를 불러오고 있다.

서울 구로구에 사는 이 모(남.38세)씨는 지난 19일 인터넷을 통해 한 연예인의 열애기사를 보던 중 '모 연예인의 연인이 그 사람이야?'라는 댓글을 발견했다.

궁금증에 열어 본 댓글 안에는 무료가입 후 다운을 받으면 기사를 볼 수 있다는 글과 함께 한 사이트의 주소가 링크 돼 있었다.

링크된 주소를 클릭하자 패신져(www.pessenger.com)라는 메신저 사이트로 연결됐고 '낚시' 사이트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이 씨는 가입약관을 자세히 읽어본 뒤 무료회원에 가입했다.

그러자 관련 기사는커녕 자동으로 결제가 됐다는 문구와 함께 3일 무료이용 후 유료전환이 된다는 문구가 명시됐다.

놀란 이 씨는 바로 사이트를 탈퇴했지만 3일 뒤 휴대폰에는 'VIP 1개월권 7천700원이 결제됐다'는 문자를 확인할 수 있었다.

어이가 없었던 이 씨가 홈페이지에 게재된 번호로 수차례에 걸쳐 전화를 걸었지만 상담이 불가능하다는 자동응답만 반복될 뿐 연결되지 않았다.

이 씨는 "홈페이지에 게재된 전화번호는 수백번을 전화해도 연결이 안된다는 건 의도적으로 자동응답기로 대응하고 있는 것 아니냐"면서 "7천700원이라는 돈이 개인으로 봐서는 적은 돈일 수 있지만 수백명, 많게는 수천명까지 피해를 본다면 금액은 눈덩이처럼 불어날 것"고 강조했다.

실제로 몇몇 커뮤니티를 통해 이 씨와 유사한 피해사례가 수십건이나 게재돼 있으며 이들의 경우 환불은커녕 해지방법 조차 제대로 알지 못하는 경우가 대다수였다.

<소비자가 만드는 신문> 취재진 역시 수차례에 걸쳐 통화연결을 시도했지만 연결할 수 없다는 자동응답만 반복됐다.

이같은 피해에 대해 소비자원 관계자는 "'낚시' 사이트라고 의심이 되면 메일이든 링크된 사이트 주소든 확인하지 않고 삭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만약 피해가 발생하면 해당 통신사에 결제 중지를 요청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편집국 기자 - 2010.03.03(수) 오전 09:34:49

의견을 등록 할 수 없습니다.

네티즌 의견
  내용 닉네임 날짜  
-표시할 내용이 없습니다.-

1

우편 검색
주소: